오늘의 주요뉴스
일본
일본 여성 “한국 남자와 사귀고 싶어”…이유는?
디지털뉴스팀
일본 주간지 <앙앙> 최근호가 일본 여성의 데이트 상대로 한국 남성이 인기를 끌고 있다고 보도했다. 또 일본 전문매체인 <제이피뉴스>는 최근 도쿄 도심의 코리아타운인 신오쿠보에서는 일본여성과 교제 중이라는 유학생들을 많이 만날 수 있고, 한류 여성팬 중에서는 “한국 남성과 교제 경험이 있다”고 고백하는 이들이 적지 않다고 전했다.

<앙앙> 4월20일자에서는 일본 내 한류의 인기가 드라마를 넘어서 동방신기, JYJ, 카라, 소녀시대 등 K-pop으로까지 확대되면서 한국남성에 대한 일본여성의 관심이 높아졌다며 ‘한국남성과 사귀어보고 싶어’라는 제목의 특집 기사를 5쪽에 걸쳐 실었다.

이 잡지는 더치페이가 자리잡은 일본에서 데이트 비용은 물론 선물까지 알아서 척척 해주는 한국 남성이 인기가 높다고 전했다.

또 일본에 거주하는 30살 이하 한국 남성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를 토대로 한국 남성의 일반적인 특징부터 진짜 한국남성에게 물어본 연애심리, 실제 한국 남성과 교제한 경험이 있는 일본 여성의 경험담을 소개했다.

잡지는 한국 남성의 특징을 ‘좋아하는 여자가 있으면 먼저 고백하는 육식형 스타일’ ‘여자를 볼 때 우선시하는 것은 성격보다는 스타일’ ‘남자 셋 중 하나는 마음에 드는 여자에게 차여도 열 번 찍는 끈질김’ ‘남자친구나 애인이 있는 사람에게는 대체로 고백하지 않는 보수적 성향’ ‘좋아하는 여성의 스타일은 섹시’ 등으로 정의했다.

또 한국 남성은 이성을 볼 때 섹시함이나 스타일 등 겉모습을 보지만, 내면적으로 일반적인 ‘상식’과 ‘가족’을 중시하는 경향이 있다고 잡지는 전했다.

일본 여성이 한국 남성과 사귀면서 이질감을 느끼는 부분은 ‘커플룩’이었다. 한국에서는 비슷한 스타일의 옷과 신발, 소품 등을 맞춰 입고 다니는 연인이 많지만 남의 눈을 신경 쓰는 일본인은 살짝 거부감을 느낀다는 것이다.

일본여성들이 놀라워하는 것 중 하나로는 한국남성이 애정표현을 많이 한다는 것이었다. 일본 포털사이트 구(goo)에는 해외유학 중인 한 일본여성이 한국남성은 사귄 지 2주만에 사랑한다고 고백을 하고 다른 친구들에게도 직설적으로 “나는 그녀를 좋아한다”고 밝혀 부끄러웠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와 있다.

그러나 한국과 일본 간 문화 차이로 연인관계가 깨지는 경우도 적지 않았다.

27살의 한 직장여성은 “사귀고 나서 처음으로 남자친구와 온천에 가기로 했다. 둘이 처음 가는 여행이라 단단히 준비하고 기대하고 있었는데, 갑자기 전화가 와서 ‘어머니가 부른다’며 여행을 취소하고 한국으로 가버렸다. 이건 정말 아니라고 생각했다”며 가족을 중시하는 한국 남성에게 질린 경험담을 털어놓았다.

28살 영업직 일본 여성은 음식과 생활문화의 차이로 한국인 애인과 헤어졌다. 이 여성은 “음식을 해주면 맛있게 다 먹어주는 것은 고맙지만 맛도 안 보고 음식에 고추장을 바르는 것은 용서할 수 없었다. 냉장고에 김치를 항상 넣어두어 다른 음식에도 김치 냄새가 난다고 한마디 했는데 남자친구가 너무 화를 냈다. 이를 계기로 헤어졌다”고 말했다.

댓글

공유해요

이 기사 어땠나요?

칼럼·블로그 보기

오늘의 핫클릭!
ⓒ 경향신문 & 경향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New Document

인기RT뉴스